CULTURE > 공연

[공연] 창작뮤지컬 '언더그라운드', 오는 3월24일 개막

대학로 콘텐츠그라운드서 공연




[JTN뉴스 윤보라 기자] 2018년 봄을 깨울, 웰메이드 창작 뮤지컬 한편이 우리를 찾아온다.


빙하기가 찾아온 가까운 미래의 지구. 유일하게 생존한 마지막 인류의 지하도시, ‘언더그라운드’ 에서의 권력과 생존. 그리고 희망을 이야기 하는 창작뮤지컬 ‘언더그라운드’가 3월 24일 개막한다.


'언더그라운드'는 연극 ‘술과 눈물과 지킬앤하이드’, 뮤지컬 ‘머더포투’, 연극 ‘서툰 사람들’을 통해 다양한 작품을 선보인 ㈜티앤비컴퍼니의 야심찬 창작 프로젝트.


대학로 콘텐츠그라운드에서 3월 24일부터 선보이는 이 작품은 박단추 연출을 필두로, 엄소라 음악감독과 정도영 안무 등 대한민국 최고의 창작진들이 의기투합해, 6개월여의 개발 과정을 거친 웰메이드 창작 뮤지컬이다.


뮤지컬로서는 다소 생소한, 미래 도시의 이야기를 유쾌한 스토리와 아름다운 음악으로 그림으로써 눈과 귀가 모두 즐거운, 오감 만족 뮤지컬을 선보일 예정이다. 


또한 다양한 매력과 캐릭터 연기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뮤지컬 배우들이 총촐동해 꽉 찬 무대를 선보인다.


자유와 희망을 노래하는 춘 역에 곽나윤과 최예근이, 도시에 따뜻한 메시지를 전달하고자 춘에게 도움을 주는 순수한 청년 스위트프링글스 역에는 고유진, 김도하가 출연을 확정지었다. 극의 해설자인 왕씨와 이주민들을 감시하는 사일런스, 1인 2역에 도전하는 조휘, 왕시명, 여기에 늙고 쇠약한 할망과 언더그라운드의 시장 메이컵, 1인 2역을 맡은 혁주(최혁주), 구옥분 까지. 실력파 배우들의 개성 넘치는 연기 변신을 예고하고 있다.


이외에도 극에 다양한 활력을 불어넣어 줄 멀티역에 김늘메, 임도혁, 김나윤(김희원), 윤지영, 극의 감초로 등장하는 무대감독 역에 김유남까지 총 14명의 배우의 캐스팅 소식을 발표하며 흥행 돌풍을 예고하고 있다.


창작뮤지컬 ‘언더그라운드’는 3월 24일부터 6월 24일까지 대학로 콘텐츠그라운드에서 공연된다.


윤보라 기자 borano1@hanmail.net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jtnpress@daum.net


즐거운 문화생활 JTN 미디어(주) / 연예·문화 전문 뉴스 JTN 뉴스


[ⓒ 1+α 문화미디어 JTN NEWS(www.jtn.co.kr) 무단전재&배포 금지]

  • 작성자 : 윤보라 기자 press@jtn.co.kr
  • 기사입력 : 2018-02-14 16:10

추천 기사

대화
[공연] 뮤지컬 '존 도우',..
[공연] 뮤지컬 '브라더스 까라..
[공연] 그림자아트 '더 쉐도우..
[공연] 뮤지컬 '브라더스 까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