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LTURE > 음악

[음악] 정동하, 생애 첫 브랜드 콘서트 ‘팬을 위한 소통형 공연’

오는 3월23일-24일, LG아트센터서 '동하 읽어주는 남자' 개최




[JTN뉴스 김영일 객원기자] 가수 정동하가 올 봄 자신의 첫 브랜드 콘서트를 연다.


3월 23일, 24일 양일간 서울 역삼동 LG아트센터에서 개최되는 '동하 읽어주는 남자'는 '고마운 사람들이 좋아하는 곡'을 들려주는 관객 소통형 공연으로 기획됐다.


이에 따라 이번 공연은 정동하 솔로 앨범의 오리지널 곡들 뿐 아니라 자신이 출연한 뮤지컬 넘버와 음악 방송 프로그램에서 선보여 큰 사랑을 받았던 커버곡, 드라마 OST 등 다양한 레퍼토리로 채워질 예정이다.


정동하 측은 “지금까지 가수 정동하 씨를 있게 해 준 팬들과 공연장을 찾아준 관객들을 위해 노래하고 싶다는 정동하 씨의 생각에서 시작된 공연이다”며 “지난 전국투어 단독공연에서는 다 보여줄 수 없었던 그의 다양한 매력을 한 번에 볼 수 있는 무대, 팬들이 가장 만족할 수 있는 공연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정동하는 지난해 데뷔 후 첫 솔로 정규앨범 '크로스로드'를 발표하고 10월부터 올해 1월까지 세 달간 총 5개 도시에서 전국투어 콘서트를 성황리에 치렀다. 또, 지난 1월 25일부터 뮤지컬 '잭 더 리퍼'의 10주년 무대서 주인공 ‘다니엘’ 역으로 무대에 오르고 있는 중이다.


정동하는 2005년 밴드 부활의 보컬로 데뷔 2014년까지 ‘역대 부활 최장 최고 보컬’이라는 평가를 받으며 총 4장의 정규 앨범에 참여했다. 2012년부터는 뮤지컬로 활동영역을 넓혀 '요셉 어메이징', '노트르담 드 파리', '잭 더 리퍼', '두 도시 이야기', '투란도트' 등에 출연해 뮤지컬 배우로도 입지를 굳혔다.


대중들에게는 KBS '불후의 명곡' MBC '복면가왕' 등 음악 경연 프로그램을 통해 매 무대마다 완벽한 라이브 실력과 화려한 무대 매너로 큰 관심을 끌었으며 '불후의 명곡'에서만 13번 트로피를 거머쥔 ‘최다 우승자’이기도 하다.


한편, 정동하는 지난 1월 31일 도쿄에서 데뷔 후 첫 일본 쇼케이스를 성황리에 마치고 새 앨범을 준비 하는 등 활발한 활동을 이어 나가고 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jtnpress@daum.net


즐거운 문화생활 JTN 미디어(주) / 연예·문화 전문 뉴스 JTN 뉴스


[ⓒ 1+α 문화미디어 JTN NEWS(www.jtn.co.kr) 무단전재&배포 금지]

  • 작성자 : 김영일 객원기자 jtn@jtn.co.kr
  • 기사입력 : 2019-02-06 18:35

추천 기사

대화
[음악] 젤로, '뮤니콘 페스티..
[음악] 빅스 라비, 타이틀곡 ‘TUX..
[음악] 정동하, 생애 첫 브랜드 콘..
[음악] 수원시립교향악단, ‘최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