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LTURE > 전시

[전시] '2024 제10회 인사동 감성미술제' 개최

1월22일까지 서울 인사동 갤러리라메르 3전시실




[JTN뉴스 정세영 기자] 그림으로 힐링하며 행복한 세상을 꿈꾸는 순수 회화 작가들의 창작물을 새해 시작과 함께 공개하는 '2024 제10회 인사동 감성미술제'가 2024년 1월 17일부터 1월 22일까지 서울 인사동 갤러리라메르 3전시실에서 진행된다. 

이번 전시는 자아실현展 타이틀로 46명의 작가들이 총 140여 점의 작품이 관람객을 맞이하며 작가별로 개성이 뚜렷한 작품으로 선 보인다. 작가들의 협력과 교류로 한국미술의 다양성을 추구하는 미술인들의 그룹 'Art Heal'(대표 남기희) 소속 작가들의 최신작품이 10주년 기념 특별전으로 출품되어 더욱 뜻 깊은 행사로 개최되고 있다.


인사동 감성미술제는 매년 새로운 주제를 열려 작가들의 잠재된 예술성을 이끌어내고, 작품마다 창작자의 평소 지녔던 생각과 이념을 화면 속 이미지로 만나는 시간으로 신진작가와 중견작가들의 조화로운 전시행사로 발전되었다. 새해 희망찬 출발을 알리는 역동성과 희망적인 느낌의 작품들이 다수 전시되어 감상자들에게 밝은 에너지를 전달하고 있으며, 풍경과 정물의 섬세한 묘사를 중요시한 구상작품과 불규칙한 선과 면들의 채색이 다채로운 비구상 작품들이 혼합되어 감상하는 재미를 극대화 시켰다.


Art Heal 추천 작가로 전시에 참여하는 김문자 작가는 단순한 이미지와 색의 대비로 구성한 '이루어지다' 추상작품이 깊은 인상을 남기고, 김미정 작가는 '보다' 시리즈 작품으로 세상의 현상과 속성을 관찰하듯 풀어냈다. 혼합재료로 명쾌하게 풍경을 만들고 하늘을 물끄러미 쳐다보는 사람의 뒷모습으로 삶의 의미와 진실을 찾아내려는 자신을 이야기한다. 이경자 작가의 '희로애락' 작품은 그린칼라를 주된 색으로 이미지를 만들어 정갈한 표현이 좋다. 인생에서 펼쳐지는 수많은 경험들이 예술로 승화되어 삶의 지혜를 얻고자 했다. 채종화 작가의 추상작품은 흑과 백의 칼라가 선으로 자유분방하게 새겨져 삶의 행복을 간단명료하게 그림으로 만들어 냈다.


인사동 감성미술제를 기획한 'Art Heal' 남기희 대표는 "작가들의 다양한 경험과 일상의 감정을 예술의 힘으로 축적하여 작품마다 담겨진 메시지가 참된 삶을 살아가려는 의지로 가득하다. 또한 인사동을 중심으로 전시를 실시하여 미술애호가들의 미술작품 구매와 감상의 시간을 만들어 작가와 감상자가 그림으로 힐링이 되도록 했다."고 말했다. 인사동 감성미술제는 미술을 사랑하고 자신의 순수 예술성을 그림으로 표현하려는 작가들의 전시 지원 및 건전한 소통으로 한국미술의 저변 확대에 기여하고 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jtnpress@naver.com


즐거운 문화생활 JTN 미디어(주) / 연예·문화 전문 뉴스 JTN 뉴스


[ⓒ 1+α 문화미디어 JTN NEWS(www.jtn.co.kr) 무단전재&배포 금지]

  • 작성자 : 정세영 기자 press@jtn.co.kr
  • 기사입력 : 2024-01-18 14:25

추천 기사

대화
[전시] 이형곤 작가, '무위의 풍경 시리즈..
[전시] 석굴암 주지 도일 스님, ‘청룡의 해 1..
스폰서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