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FE STYLE > 문화이야기

[문화이야기] 예술의전당, 대학생 기자단 컬처 리더 2기 발대식 개최

문화-예술을 매개로 관람객과 예술의전당을 연결하는 문화전도사로 활약




[JTN뉴스 윤보라 기자] 예술의전당(사장 고학찬)은 지난 2일 오후 3시 오페라하우스 무궁화홀에서 예술의전당 대학생 기자단 '컬처 리더' 2기의 첫 번째 활동을 시작하는 발대식을 열었다. 


이날 발대식에는 컬처 리더 2기로 최종 선발된 대학생 10명이 참석해 문화예술로 세대와 계층간 소통을 이끄는 문화전도사로서 책임을 다할 것을 다짐했다. 


발대식에는 고학찬 사장 등 예술의전당 임직원들이 참석했고 ▲환영 인사와 ▲'컬처 리더' 프로그램 설명 ▲임명장 수여식 ▲기자단 인사 ▲기념사진 촬영의 순으로 진행되었다. 행사 후에는 서울서예박물관에서 '자화상 自畵像 - 나를 보다'展을 단체 관람하며 5개월간 함께 활동할 단원들과 친목을 쌓고 컬처 리더로서 소속감을 느낄 수 있는 기회를 가졌다. 


고학찬 사장은 기자단에 임명장을 수여하며 “대학생들이 문화예술을 가까이 하고 즐길 때 삶이라는 토양의 질이 건강해질 수 있다”며 “예술의전당이 대학생들에게 먼저 문턱을 낮추고 다가가고자 이와 같은 프로그램을 마련했다”고 뜻을 밝혔다. 


컬처 리더 2기로 활동하게 된 김혜림(한양대학교 미디어/연극영화 4학년) 단원은 “지금까지 관객으로서 예술의전당을 찾았다면, 앞으로는 대학생의 시각에서 관람객과 예술의전당을 잇는 가교 역할을 하고 싶다.”며 “주변 친구들을 포함해 보다 많은 사람들이 문화예술을 접하고 가벼운 마음으로 예술의전당을 찾을 수 있도록 열심히 활동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예술의전당이 언론인을 꿈꾸고 문화예술에 관심 있는 대학생을 대상으로 모집한 대학생 기자단 '컬처 리더' 2기에는 총 309명이 지원하였으며, 이 가운데 서류 심사와 면접을 거쳐 10명의 단원이 최종 선발됐다. 선발된 '컬처 리더' 2기 단원은 오는 7월까지 5개월간 예술의전당의 기획 전시, 공연 등을 관람하고 관련 기사 작성과 콘텐츠 제작 등을 주된 임무로 맡게 되며 창의적인 영상 콘텐츠를 제작해 대내외적으로 소통하고 홍보하는 바이럴 마케팅도 수행할 예정이다. 


예술의전당은 기자단의 취재 및 실무 역량을 키울 수 있도록 월 2회 정기 토요 세션을 마련하여 전시 큐레이터, 공연 기획자, 포토그래퍼 등 예술의전당 실무진은 물론이고 기자, 컬럼니스트, 아나운서 등 현직 언론인을 포함해 다양한 분야에서 활약하고 있는 외부 인사들을 초청하여 특별 강연과 교류의 장도 마련할 예정이다.


윤보라 기자 borano1@hanmail.net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jtnpress@daum.net


즐거운 문화생활 JTN 미디어(주) / 연예·문화 전문 뉴스 JTN 뉴스


[ⓒ 1+α 문화미디어 JTN NEWS(www.jtn.co.kr) 무단전재&배포 금지]

  • 작성자 : 윤보라 기자 press@jtn.co.kr
  • 기사입력 : 2019-03-03 20:32

추천 기사

대화
[문화이야기] 틴더, 오는 31일 ‘틴더 디..
[문화이야기] 낙원악기상가, 50주년 기념..
[문화이야기] 헨켈홈케어코리아, 취약계..
[문화이야기] 디자인마이러브, 취약계층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