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STAR > TV/방송

[TV/방송] '라디오스타' 심지호, 육아 철학 大공개

장범준에 은근 디스? 웃음 빵! 오랜만에 예능 출격




[JTN뉴스 윤하나 기자] 배우 심지호가 ‘라디오스타’에서 육아 철학을 공개하며 ‘육아 고수’로서 면모를 드러낸다. 이와 함께 김구라의 아바타가 된 모습을 보이며 웃음을 자아낼 예정이다.


오늘(20일) 밤 11시 10분 방송 예정인 고품격 토크쇼 MBC ‘라디오스타’는 설운도, 장범준, 심지호, 고영배 네 사람이 출연하는 ‘오! 마이 딸링’ 특집으로 꾸며진다.


심지호는 “육아는 저의 삶이다”라는 말과 함께 ‘육아 고수’로서 면모를 드러낸다. 2014년 결혼 후, 어느덧 두 아이의 아빠가 된 그는 최근 육아 프로그램에 출연해 능숙한 육아를 보여준 바. 이에 그만의 육아 철학을 공개하며 모두를 놀라게 했다. 또한 의도치 않게 ‘육아알못’ 장범준을 디스하는 상황이 벌어져 웃음을 자아냈다고.


그런가 하면 오랜만의 예능 출연인 그는 김구라의 아바타로 변신해 모두를 웃게 했다. 연예인 농구팀에서 활동하고 있다는 그의 말에 김구라가 농구 시범을 요청한 것. 얼떨결에 일어선 그는 김구라가 시키는 대로 다양한 동작을 보여주며 웃음을 자아냈다는 후문. 더불어 그가 농구팀에서 ‘리틀 김구라’로 불리는 이유까지 밝히며 궁금증을 자아낼 전망이다.


이와 함께 ‘라스’ 첫 출연인 그는 긴장을 많이 했다며 걱정하는 모습을 보였다. 과거 예능 출연 당시 개인기를 시키는 게 너무 부담스러웠다고. 개인기가 없어 고민이던 그는 ‘이것’까지 배웠다고 밝히며 모두를 놀라게 했다.


한편 가수 ‘소란’의 고영배는 ‘라디오스타’에서 자신이 뜨지 못하는 이유를 분석해 관심을 집중시켰다. 권정렬의 ‘찌질함’, 장범준의 ‘소주 감성’에 비해 자신은 “너무 세련 됐어요”라고 말하며 모두를 폭소케 했다는 후문. 과연 그 이유가 무엇일지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특히 고영배는 진정한 ‘딸 바보’의 면모를 보여주며 시선을 사로잡는다. 올해 6살이 된 딸의 결혼을 벌써부터 걱정한다고. 딸의 사소한 행동에도 눈물을 흘린다고 고백하며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물들였다는 후문.


심지호의 육아 철학은 무엇인지, 고영배가 뜨지 못하는 이유는 무엇인지 오늘(20일) 밤 11시 10분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jtnpress@daum.net


즐거운 문화생활 JTN 미디어(주) / 연예·문화 전문 뉴스 JTN 뉴스


[ⓒ 1+α 문화미디어 JTN NEWS(www.jtn.co.kr) 무단전재&배포 금지]

  • 작성자 : 윤하나 기자 press@jtn.co.kr
  • 기사입력 : 2019-03-20 18:06

추천 기사

대화
[TV/방송] '연기 스승' 류승..
[TV/방송] ‘차이나는 클라스’, 학생..
[TV/방송] ‘배틀트립’ 노라조, ‘울..
[TV/방송] 양세형, 열일한 스타일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