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LTURE > 공연

[공연] 뮤지컬 ‘명성황후’ ‘뮤:시즌’서 전율의 무대 선보인다!

신영숙, 강필석, 박민성, 이창섭! 25일 오후 8시 뮤지컬 라이브 ‘뮤:시즌’출연




[JTN뉴스 윤보라 기자] 뮤지컬 '명성황후'가 25일 오후 8시에 생중계될 뮤지컬 라이브쇼 '뮤:시즌'(이하 '뮤:시즌')에 출연해 전율의 무대를 선사한다.


뮤지컬 '명성황후'에서 명성황후 역을 맡은 신영숙, 고종 역의 강필석, 홍계훈 역의 박민성과 이창섭은 '뮤:시즌' 무대에 올라 방송을 통해 김문정 음악감독의 라이브 밴드에 맞춰 작품의 주요 넘버들을 열창하며, 어디서도 들을 수 없었던 비하인드 이야기를 들려줄 예정이다.


뮤지컬 라이브쇼 '뮤:시즌'은 배우들의 라이브 공연과 토크쇼를 결합한 안방 뮤지컬 라이브 쇼로 뮤지컬 음악감독 김문정과 아이돌 그룹의 멤버에서 이제는 어엿한 뮤지컬 배우로 성장한 규현이 MC를 맡고 있다.

이번 방송은 뮤지컬 '명성황후'의 새로워진 음악을 만나볼 수 있는 흔치 않은 기회일 뿐만 아니라, 안방 1열에서 대한민국 뮤지컬계의 톱 배우들을 만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뮤지컬 '명성황후'는 한국 뮤지컬의 상징적인 작품으로 올해 기념비적인 25주년을 맞이한 작품이다. 작품은 '명성황후'의 비극적 삶뿐만 아니라 여성 정치가로 진취적 모습과 고뇌를 담아내 1995년 초연 이후 꾸준한 사랑을 받은 바 있으며, 한국 뮤지컬 역사상 최초로 브로드웨이와 웨스트엔드에 진출한 작품이다.


뮤지컬 '명성황후'는 25주년을 맞아 기존의 성스루(Sung Through) 형식에서 드라마를 강화하며 새롭게 대본을 다듬는데 이어, 세계적인 작곡가 양방언이 참여해 뮤지컬 넘버 전곡을 새롭게 편곡하는 등 대대적인 수정 과정을 거쳤다.


새로운 모습으로 무대에 올라 지난 19, 20일 양일간 진행된 3회의 프리뷰를 선보인 뮤지컬 '명성황후'는 "지금까지의 25년과 앞으로 나아갈 미래를 담아냈다"라는 극찬을 받으며 한국 뮤지컬 명작의 품격을 입증한 바 있다.


한편, 뮤지컬 '명성황후'의 신영숙, 강필석, 박민성, 이창섭(비투비)가 출연하는 '뮤:시즌'은 25일 오후 8시부터 Seezn 어플리케이션과  올레TV의 MU:Z를 통해서 만나볼 수 있다.


윤보라 기자 borano1@hanmail.net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jtnpress@daum.net


즐거운 문화생활 JTN 미디어(주) / 연예·문화 전문 뉴스 JTN 뉴스


[ⓒ 1+α 문화미디어 JTN NEWS(www.jtn.co.kr) 무단전재&배포 금지]

  • 작성자 : 윤보라 기자 press@jtn.co.kr
  • 기사입력 : 2021-01-25 11:03

추천 기사

대화
[공연] 한화생명과 함께하는 예술의전당 '..
[공연] 국립국악관현악단 ‘정오의 음악회’ 4..
스폰서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