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LTURE > 공연

[공연] 청춘뜨락, 아차산에서 문화∙예술 즐겨요!

광진문화재단, 상반기 '나루랑 버스킹' 시작!




[JTN뉴스 박선후 기자] (재)광진문화재단(이사장 김경호)이 4월 5일(금)부터 6월 29일(토)까지 청춘뜨락, 서울어린이대공원, 아차산 일대에서 상반기 '나루랑 버스킹'을 진행한다.


2024년 4회째를 맞은 '나루랑 버스킹'은 올해 초 새 단장한 ▲청춘뜨락을 중심으로 ▲서울어린이대공원 후문(버스킹 테라스) ▲아차산 어울림광장 ▲아차산 토요한마당 총 4곳의 장소에서 진행된다. 서울어린이대공원 후문은 지난 3월 이뤄진 광진문화재단과 서울어린이대공원의 업무협약을 기반으로 5월부터 버스킹 무대를 만나볼 수 있다.


이번 행사는 매주 금요일과 토요일에 각각 진행되며, 2024년 선발된 나루 버스커 70여 팀이 재즈, 뮤지컬, 클래식, 마술 등의 공연을 선보일 예정이다. 2024 지역문화 활성화 사업 '나루랑 버스킹' 관련 장소별 세부 출연진 및 자세한 사항은 광진문화재단 공식 홈페이지(www.naruart.or.kr) 및 전화(02-2049-4700)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또한 작년에 이어 올해도 지역 프리마켓 활동 그룹 ‘건대프리마켓’이 함께한다. 매주 토요일 청춘뜨락에서 오후 3시부터 8시까지 지역 예술가 작품 및 수공예품을 선보임은 물론 각종 체험 프로그램을 진행할 예정이다.


한진섭 광진문화재단 사장은 “올해는 버스킹 장소를 건대입구에 위치한 청춘뜨락부터 아차산 일대까지 범위를 넓힌 만큼 보다 많은 주민분들이 일상에서 예술을 접할 수 있기를 바란다.”라며 “2024년에도 광진문화재단에서 준비한 '나루랑 버스킹'에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한편, 2015년 11월 출범한 (재)광진문화재단은 나루아트센터 및 광진어린이공연장을 기반으로 예술성과 대중성을 겸비한 공연, 전시 및 교육 프로그램을 기획·운영하며 문화예술을 통한 지역 주민과의 만남을 위해 적극 노력하고 있다. 또한 지역 특성에 맞는 신규 콘텐츠 사업과 지역문화 네트워크를 연계하며, 생산하는 문화공간으로 거듭나기 위한 다양한 사업들을 추진 중이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jtnpress@naver.com


즐거운 문화생활 JTN 미디어(주) / 연예·문화 전문 뉴스 JTN 뉴스


[ⓒ 1+α 문화미디어 JTN NEWS(www.jtn.co.kr) 무단전재&배포 금지]

  • 작성자 : 박선후 객원기자 jtn@jtn.co.kr
  • 기사입력 : 2024-04-05 20:05

추천 기사

대화
[공연] 뮤지컬 ‘벤자민 버튼’, 1차 티켓 오..
[공연] 예스24, 3천 명 관객 초대하는 '썸..
스폰서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