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LTURE > 음악

[음악] 조수미 신곡 'Love Love' 11일 발매

조수미가 전하는 사랑과 희망의 찬가!




[JTN뉴스 정세영 기자] 2023년 송년을 맞아 조수미의 따뜻한 노래선물이 도착했다. 전 세계 무대에서 끊임없는 러브콜을 받으며 최정상의 자리를 지켜온 조수미가 사랑과 희망을 가득 담아낸 신곡 'Love Love'를 12월 11일 워너뮤직코리아를 통해서 발매한다.


윤자은 음악감독이 작곡 작사한 'Love Love'는 클래식의 어법과 대중적인 감성을 더한 크로스오버 스타일의 노래다. 곡 제목에서 짐작할 수 있듯이 “우리에게 필요한 것은 오직 사랑”이라는 그녀의 오랜 믿음과 염원을 담았다. 조수미는 “전쟁으로 고통을 겪고 있는 어린이들의 뉴스를 접하며 눈물을 흘리곤 한다. 이 세상 모든 아이들이 평화로운 아침을 맞이했으면 좋겠다. 힘들고 지친 모두에게 희망과 사랑을 전한다”고 밝혔다.


노래는 ‘매일 아침 눈뜰 볼수 있기를, 아이들의 미소 평화로운 햇살’로 시작한다. 어두운 폭풍이 지나가고 길을 읽은 듯 보여도, 결국 사랑으로 상처를 치유한다는 이야기를 조수미는 특유의 밝고 따뜻한 목소리로 전한다. 꿈과 희망을 상징하는 어린이들의 합창이 간주부터 등장하고, “Love Love, One and only love”로 반복되는 후렴구는 클라이막스인 하이 C로 마무리하며 승리를 보여준다.


조수미는 1986년 이탈리아 베르디 극장에서 국제 데뷔한 이래, 이탈리아 최고의 소프라노에게 수여하는 ‘황금 기러기상’(1993), 푸치니 탄생 150주년을 기념하여 수여한 ‘푸치니 상’(2008), 영화 '유스' 주제가 ‘심플 송’으로 이탈리아 도나텔로 어워드 주제가상(2016)과 아카데미와 골든글로브 주제가상 노미네이트, 러시아 제1회 브라보 어워드 최고 여성연주가상(2018) 등 성악가로서 최고의 영예를 이어가고 있다. 2003년 유네스코로부터 지명도가 높은 예술인들 가운데 사회공헌 및 평화증진 활동에 앞장서온 인물에게 주는 평화예술인(Artist For Peace)로 선정되었으며, 지난 10월, 문화체육관광부가 수여하는 정부 포상 최고의 영예인 ‘금관문화훈장’을 받았다. 조수미는 한국을 대표하는 성악가이자 K-클래식의 선구자로, 38년간 세계 오페라 무대에서 활동하며 대한민국의 위상을 높인 공적을 인정받았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jtnpress@naver.com


즐거운 문화생활 JTN 미디어(주) / 연예·문화 전문 뉴스 JTN 뉴스


[ⓒ 1+α 문화미디어 JTN NEWS(www.jtn.co.kr) 무단전재&배포 금지]

  • 작성자 : 정세영 기자 press@jtn.co.kr
  • 기사입력 : 2023-12-11 14:38

추천 기사

대화
[음악] 배너, 두 번째 미니앨범 하이라이트 메..
[음악] 림킴(김예림), 2년 만에 컴백 확정
스폰서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