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LTURE > 영화

[영화] '범죄도시2', 개봉 5일째 단숨에 300만 돌파

관객들의 뜨거운 성원 감사 사진 공개




[JTN뉴스 윤보라 기자] 영화 '범죄도시2'가 개봉 5일째인 5월 22일 오전 11시 50분, 300만 관객을 돌파했다. 개봉 2일만 100만 돌파, 4일째 200만에 이은 팬데믹 이후 한국 영화 최단기간 흥행 속도다. 영화 '범죄도시2'는 '기생충'(2019) 이후 한국 영화 중 최단기간 300만 돌파 속도로 '백두산'(2019)의 개봉 6일째 300만 돌파 기록보다 빠른 것이다.


무엇보다 영화 '범죄도시2'는 5월 21일(토) 일일 관객수 1,037,033명을 모으며 '기생충'이 2019년 6월 1일(토) 1,126,677명을 모은 이후 1,086일만에 일일 스코어 100만 명 관객을 동원하는 기염을 토했다. 더불어 마동석은 '신과함께-인과 연', '부산행'에 이어 일일 관객수 100만 돌파를 무려 3번이나 이루어내는 흥행 진기록을 추가했다.


이에 흥행의 주역인 배우들이 뜨거운 성원을 보내준 관객들을 향하여 감사 메시지가 담긴 화환 사진을 공개했다. 이번에 공개된 사진은 배우들이 직접 연기한 캐릭터들의 명대사를 활용한 감사 인사가 담긴 화환을 몸에 두르고 있어 눈길을 끈다. 괴물형사 ‘마석도’ 역을 맡은 마동석의 “'범죄도시2' 300만 흥행 반가워~” 문구를 시작으로 ‘전일만’ 역을 소화한 최귀화의 “300만?! 완전 역대급이에요”, 이어 금천서 강력반 팀인 배우 허동원, 하준의 “행님 찾았습니다. 대한민국 흥행 영화”의 멘트가 눈길을 끈다. 이어 ‘장이수’ 역 박지환의 “어 마형사~ 400만까지 꽉 잡으쇼”와 함께 “400만까지 같이 가시죠. 제 SUV로”와 ‘장순철’, ‘최용기’ 역으로 각각 활약한 배우 김찬형, 차우진의 “우리 믿어? '범죄도시2' 흥행 맡겨봐”, “석도 형한테 들어보니까 흥행 크게 하신다고..” 감사 문구 역시 색다른 재미를 선사하며 관객들에게 진심 어린 감사 인사를 전하고 있다.


한국영화의 힘을 제대로 보여주고 있는 영화 '범죄도시2'는 괴물형사 ‘마석도’(마동석)와 금천서 강력반이 베트남 일대를 장악한 최강 빌런 ‘강해상’(손석구)을 잡기 위해 펼치는 통쾌한 범죄 소탕 작전을 그린 영화로, 전국 극장에서 절찬 상영 중이다.

 


윤보라 기자 borano1@hanmail.net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jtnpress@daum.net


즐거운 문화생활 JTN 미디어(주) / 연예·문화 전문 뉴스 JTN 뉴스


[ⓒ 1+α 문화미디어 JTN NEWS(www.jtn.co.kr) 무단전재&배포 금지]

  • 작성자 : 윤보라 기자 press@jtn.co.kr
  • 기사입력 : 2022-05-22 12:35

추천 기사

대화
[영화] 영화 '실종', 대규모 티켓 프..
[영화] '올리 마키의 가장 행복한 날'..
스폰서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