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LTURE > 영화

[영화] 제28회 부산국제영화제에서 만나는 유럽영화의 진수!

유럽 영화인 대거 참석 예고하며 기대감 UP!



[JTN뉴스 윤보라 기자] 오는 10월 4일부터 10월 13일까지 열흘간 개최되는 제28회 부산국제영화제에서 유럽영화진흥기구(European Film Promotion, 이하 EFP)와 함께 총 70편의 유럽영화를 선보인다.


EFP는 유럽 37개국의 국가별 영화·영상진흥기구로 구성된 국제 네트워크로, 유럽영화의 해외 프로모션을 총괄 지원하고, 유럽영화 및 영화인들의 다양성과 정신을 알리고 있다. 올해 부산국제영화제에는 국내외에서 주목받는 70편의 유럽영화가 초청되었으며, 유럽 각국의 영화인들이 직접 부산을 찾는다. 또한, EFP와 유니프랑스(Unifrance)는 10월 7일(토)부터 개최되는 2023 아시아콘텐츠&필름마켓에 32개의 유럽 해외배급사와 함께 참가할 예정이다.


올해 부산국제영화제에는 세계 유수의 영화제에서 호평받은 거장 감독부터 지금 가장 주목받고 있는 신예 감독의 신작까지 유럽영화계의 현주소를 확인할 수 있는 다양한 작품들을 만나볼 수 있다.


제80회 베니스영화제에서 공개되며 뜨거운 호평을 이끌어낸 베르트랑 보넬로 감독의 '더 비스트'와 뤽 베송 감독의 '도그맨'이 부산국제영화제에서 아시안 프리미어로 공개된다. 여기에, 베르트랑 보넬로 감독과 뤽 베송 감독이 직접 참석하는 GV 행사도 예정되어 있어 관객들의 기대감을 끌어올리고 있다.


또한, 세계 영화의 전체적인 흐름을 조망할 수 있는 월드 시네마 섹션에서는 제96회 아카데미 시상식 국제장편영화 부문 출품작으로 선정된 북마케도니아 감독 고란 스톨레프스키의 신작 '가족의 탄생', 제76회 칸영화제 감독주간에 초청된 바 있는 엘레네 나베리아니 감독의 '블랙버드 블랙버드 블랙베리' 등 다수의 유럽영화가 관객과의 만남을 예고한다.


신인 감독을 소개하는 플래시 포워드 섹션에서는 제80회 베니스영화제 오리종티 심사위원특별상 수상에 빛나는 알랭 파로니 감독의 '끝없는 일요일', 21세기 ‘미녀와 야수’ 버전으로 가슴 아픈 사랑 이야기를 그린 아나이스 뗄렌느 감독의 '더 드리머', 유화 애니메이션 '러빙 빈센트'(2017)에서 반 고흐의 화풍을 영상으로 재현해 언론과 평단의 극찬을 이끌어낸 DK 웰치먼과 휴 웰치먼 감독의 신작 '립세의 사계' 등이 경쟁한다.


뿐만 아니라, 부산국제영화제를 찾은 유럽 영화인들과 소통하는 다양한 네트워킹 행사도 준비되어 있다. 10월 8일(일) 오후 10시 스케줄 해운대에서는 이탈리아영화진흥위원회(Cinecittà)와 함께하는 ‘EFPxBIFF 네트워크 파티(BIFF the EUROPE! Cocktail)’가 개최된다.


또한, 10월 9일(월) 오후 2시 벡스코 제1전시장 이벤트룸 C에서는 EFP와 유럽-아시아공동제작워크숍 타이즈댓바인드(Ties That Bind)가 공동 주최하는 ‘영화적 교차점: 유럽과 아시아 영화시장 탐색하기’가 진행된다. 유럽과 아시아의 배급사가 대거 참석해 아시아에서 유럽영화를, 유럽에서 아시아영화를 소개할 때 맞닥트리는 고난과 기회에 대한 이야기를 나눌 예정이다.


EFP의 부국장 요 뮐베거는 “이번 부산국제영화제에 많은 유럽영화가 소개되어 매우 기쁘다. 부산국제영화제와 아시아콘텐츠&필름마켓은 유럽영화를 홍보함에 있어 매우 중요한 기회를 제공하는 장소다. 또한, 유럽영화에 영화제 관객들이 보내주는 지속적인 열정과 환영은 영화제가 국제적인 홍보 플랫폼으로서 얼마나 큰 역할을 하는지 보여주고 있다고 생각한다”라며 부산국제영화제에 대한 변함없는 애정을 드러냈다. 여기에, 부산국제영화제의 서승희 프로그래머는 “올해 부산국제영화제 선정작에는 유럽 거장들의 작품과 해외 유수 영화제의 수상작 뿐만 아니라 젊은 신예 감독들의 작품도 다수 포함됐다. 또한 아시아와 유럽 국가가 공동 제작한 15편 이상의 영화가 선정되면서, 부산국제영화제가 아시아영화와 유럽영화의 교류의 장임을 다시금 보여주었다”라며 화답했다.


이처럼 다채로운 유럽 작품과 유럽 영화인들을 만날 수 있는 제28회 부산국제영화제는 오는 10월 4일(수)부터 13일(금)까지 영화의전당 일대에서 열흘간 개최된다.




윤보라 기자 borano1@hanmail.net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jtnpress@naver.com


즐거운 문화생활 JTN 미디어(주) / 연예·문화 전문 뉴스 JTN 뉴스


[ⓒ 1+α 문화미디어 JTN NEWS(www.jtn.co.kr) 무단전재&배포 금지]

  • 작성자 : 윤보라 기자 press@jtn.co.kr
  • 기사입력 : 2023-09-30 09:43

추천 기사

대화
[영화] '마이 샤이니 월드', 풍성한 ..
[영화] 영화 '용감한 시민', 비하인드..
스폰서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