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LTURE > 영화

[영화] 멀티버스 스릴러 '30일의 밤', 5월8일 공개 확정

예고편 공개! 누군가 내 삶을 훔치려 한다




[JTN뉴스 박선후 기자] 아카데미 시상식과 골든 글로브 수상에 빛나는 제니퍼 코넬리 주연의 Apple TV+ SF 스릴러 ‘30일의 밤’ – Dark Matter이 5월 8일 공개를 확정하며 예고편을 공개했다.


‘30일의 밤’은 안정적인 일상을 살아가던 ‘제이슨’(조엘 에저튼)이 또 다른 세계로 납치당하며 현실로 돌아가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이야기를 그린 멀티버스 소재의 SF 심리 스릴러 시리즈다. 권위 있는 과학자이자 꿈에 그리던 연인과 결혼한 ‘제이슨’은 행복한 가정을 꾸리고 살아가던 도중, 시카고의 낯선 밤거리에서 알 수 없는 괴한에게 납치된다. 


다시 깨어난 ‘제이슨’은 현실과 비슷한 듯 달라진 풍경을 보며 혼란을 느끼고, 곧 자신이 또 다른 세계에 발을 디딘 것을 알아채며 ‘30일의 밤’의 미스터리한 이야기가 본격적으로 펼쳐진다. 낯선 환경 속 현실로 돌아가기 위해 고군분투하던 ‘제이슨’은 과거의 선택에 따라 자신이 누릴 수 있었던 다양한 버전의 삶들과 마주하게 되고, 멀티버스에서 살아가고 있는 또 다른 자신들로부터 스스로를 지켜내기 위한 예측할 수 없는 여정을 나서게 된다. SF 걸작으로 평가받는 블레이크 크라우치의 뉴욕 타임스 베스트셀러 소설을 원작으로 하는 ‘30일의 밤’은 총 9편의 에피소드로 이루어져 있으며, 5월 8일(수) 2편의 에피소드를 시작으로 6월 26일까지 매주 한 편의 에피소드를 Apple TV+를 통해 공개한다.


하룻밤 사이에 완전히 다른 삶에 놓인 ‘제이슨’역의 조엘 에저튼을 비롯 영화 ‘뷰티풀 마인드’로 아카데미 시상식과 골든 글로브에서 여우 조연상을 수상했으며, ‘탑건: 매버릭’으로 강렬한 인상을 남긴 제니퍼 코넬리가 ‘제이슨’의 꿈에 그리던 연인 ‘다니엘라’로 열연한다. 원작 소설의 작가 블레이크 크라우치가 기획부터 제작, 각본에 참여했으며, 맷 톨매치, 데이빗 맨펄과 함께 총괄 제작자로 이름을 올렸다.


탄탄한 완성도로 호평받은 SF 장르의 Apple Original Series ‘파운데이션’ - Foundation, ‘모나크: 레거시 오브 몬스터즈’ – Monarch: Legacy of Monsters, ‘지하창고 사일로의 비밀’ – Silo에 이어 멀티버스 소재의 흥미로운 이야기로 시청자를 사로잡을 ‘30일의 밤’은 오는 5월 8일 Apple TV+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주목받은 드라마부터 코미디 시리즈, 영화, 획기적인 다큐멘터리, 어린이와 가족을 위한 예능까지, Apple TV+가 제공하는 프리미엄 콘텐츠는 원하는 모든 화면에서 시청 가능하다. 2019년 11월 1일 런칭한 Apple TV+는 전 세계 최초로 오리지널 콘텐츠만을 제공하는 스트리밍 서비스로, 계속해서 오리지널 히트작들을 공개하고 있으며 다른 어떤 스트리밍 서비스보다 빠르게 수많은 수상 이력과 흥행을 기록했다. Apple의 오리지널 영화, 다큐멘터리, 시리즈는 에미상을 석권한 코미디 시리즈 ‘테드 래소’ - Ted Lasso와 올해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작품상을 수상한 ‘코다’ - CODA를 포함해 최근까지 471회의 수상 이력과 2,195회의 노미네이트 이력을 기록하고 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jtnpress@naver.com


즐거운 문화생활 JTN 미디어(주) / 연예·문화 전문 뉴스 JTN 뉴스


[ⓒ 1+α 문화미디어 JTN NEWS(www.jtn.co.kr) 무단전재&배포 금지]

  • 작성자 : 박선후 객원기자 jtn@jtn.co.kr
  • 기사입력 : 2024-04-14 20:37

추천 기사

대화
[영화] '목스박', 오대환이 선보이는 ..
[영화] 영화 '덴저러스 워터', 4월 개..
스폰서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