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STAR > TV/방송

[TV/방송] '아다마스', 독보적 매력의 K-컨텐츠 탄생 화제

명품 배우들의 폭발적 열연, 디즈니+ 통해 글로벌 시청자 사로잡았다




[JTN뉴스 정세영 기자] '아다마스'가 대한민국 연기파 배우들의 압도적 연기로 화제를 모으고 있다. 특히 디즈니+를 통해 공개되며 국내는 물론 해외 시청자들의 폭발적인 반응까지 얻으면서 K-컨텐츠의 위상을 공고히 하고 있다. 디즈니+를 통해 매주 수, 목 24시 시청자들을 만나고 있는 '아다마스'는 계부를 죽인 친부의 누명을 벗기기 위해 진범을 찾는 형, 그리고 살해 증거인 아다마스를 찾는 동생. 둘이자 하나인 쌍둥이 형제의 진실 추적기를 그린 작품이다.


먼저, 지성, 서지혜, 이수경이 각기 다른 매력을 가진 캐릭터들로 분해 시청자들의 시선을 사로잡고 있다. 지성은 하우신, 송수현 쌍둥이 형제를 1인 2역으로 소화해 내며 극을 이끌어간다. 계부를 죽인 진범을 찾기 위해 해송그룹 저택에 들어가 살해 흉기인 ‘아다마스’를 추적하는 하우신은 저택 내에서 해송그룹의 비밀을 품고 있는 묘한 매력의 은혜수(서지혜)를 만나 특별한 시너지를 발휘할 예정. 반면에 검사로서 역으로 사건을 추적해나가는 송수현은 이 사건에 숨겨진 진실을 쫓는 열혈 기자 김서희(이수경)과 만나 색다른 동행을 예고하며 관심을 고조시키고 있다.


여기에, 극에 무게감을 더하는 명품 배우들이 합세했다. 먼저, [오징어 게임], '범죄도시' 등을 통해 독보적인 열연을 펼쳐온 허성태가 해송그룹 보안팀을 이끄는 최총괄로 분해 색다른 카리스마를 선보인다. 저택에 들어온 하우신을 경계하며 날카로운 대립을 예고하는 그의 연기는 지난 1, 2화 공개부터 극에 긴장감을 불어넣으며 호평을 이끌어냈다. 여기에, 해송그룹을 이끄는 권회장으로 이경영이 등장해 극에 미스터리함을 배가시키고, 권회장의 지시를 따르는 Team A의 수장, 이팀장으로 분한 오대환은 해송그룹이 거머쥐고 있는 권력에 대한 궁금증을 불러일으킨다. 또한, [구해줘]에서 사이비 교주 역할로 깊은 인상을 남긴 조성하가 하우신, 송수현 형제의 계부를 죽인 후 구속 수감 중인 범인으로 등장해 예상할 수 없는 활약을 예고, 극을 더욱 풍성하게 할 예정이다.


이처럼 극을 이끌어가는 명품 배우들의 압도적 열연이 디즈니+를 통해 공개되며 전 세계적인 호평이 쏟아지고 있다. 시청자들은 “디플에서 '아다마스' 보려고 수, 목 자정만 기다림”, “연기력 대단한 사람들만 나옴”, “해송그룹 저택 진짜 미스터리함 그 자체” 등 뜨거운 호응을 보내며 절대 놓쳐선 안될 글로벌 K-컨텐츠의 탄생을 알리고 있다.


'아다마스'는 매주 수, 목 24시 디즈니+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jtnpress@daum.net


즐거운 문화생활 JTN 미디어(주) / 연예·문화 전문 뉴스 JTN 뉴스


[ⓒ 1+α 문화미디어 JTN NEWS(www.jtn.co.kr) 무단전재&배포 금지]

  • 작성자 : 정세영 기자 press@jtn.co.kr
  • 기사입력 : 2022-08-05 19:39

추천 기사

대화
[TV/방송] ‘주문을 잊은 음식점2’, 아시아 24개..
[TV/방송] 영화 ‘7번째 내가 죽던 날’ TBS 방영..
스폰서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