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STAR > TV/방송

[TV/방송] ‘라디오스타’ 황제성, ‘킹 스미스’로 찍은 화제의 패션 화보 비하인드!

“영정사진 될 뻔..” 왜?...17일 방송




[JTN뉴스 정세영 기자] ‘라디오스타’ 개그맨 황제성이 부캐(릭터) ‘킹 스미스’로 변신해 파격적인 망사와 쫄바지를 입고 찍은 화제의 패션 화보 비하인드를 공개한다. 그는 “영정사진이 될 뻔했다”라고 고백해 그 이유를 궁금케 한다. 


17일 밤 10시 30분 방송 예정인 고품격 토크쇼 MBC ‘라디오스타’는 전광렬, 황제성, 한해, 츄가 출연하는 ‘짤메이커’ 특집으로 꾸며진다. 


영국 출신 팝 가수 샘 스미스를 ‘복붙(복사+붙여넣기)’한 ‘킹 스미스’로 전성기를 맞은 황제성이 ‘라디오스타’를 접수한다. 그는 지난달 말 열린 ‘백상예술대상’에서 전현무, 기안84, 김종국, 다나카 등과 예능상 후보에 올랐지만 수상하지 못해 아쉬움을 안긴 바. 황제성은 당시 준비했던 수상(?) 소감으로 한(恨)풀이 하다 울컥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황제성은 ‘킹 스미스’ 탄생 비화와 함께 샘 스미스로부터 영상 편지를 받은 일화까지 공개한다. 영국에서 직접 보내온 샘 스미스의 영상 편지에 ‘라스’ MC들의 반응이 어땠을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황제성은 또 ‘킹 스미스’의 인기 덕에 유명 잡지의 패션 화보까지 찍었다며 파격적인 촬영 의상 때문에 난감했던 비하인드도 밝혀 웃음을 안긴다. 


분장 개그로 둘째가라면 서러울 ‘분장의 神’ 황제성의 ‘웃픈’ 후유증도 공개된다. 분장을 함으로서 생기는 애환에 대해 전광렬이 특히 공감하자 MC 김구라는 “두 분이 영혼의 파트너네”라고 인정해 폭소를 유발한다. 황제성은 또 5년째 함께하고 있는 매니저의 과잉보호 때문에 난감한 일화도 공개해 웃음을 선사한다. 


황제성 안에 절세미인이 있다는 해프닝도 다뤄진다. 여장을 한 황제성의 이목구비를 따로따로 확인한 ‘라스’ MC들은 “누가 봐도 예쁜 여성분”이라며 감탄을 쏟는다. ‘팩트 감별사’ 김구라도 깜짝 놀라게 만든 미녀 황제성의 비주얼이 어땠을지 본방 사수 욕구를 자극한다. 


‘킹 스미스’ 황제성의 전성기 이야기는 17일 수요일 밤 10시 30분에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jtnpress@naver.com


즐거운 문화생활 JTN 미디어(주) / 연예·문화 전문 뉴스 JTN 뉴스


[ⓒ 1+α 문화미디어 JTN NEWS(www.jtn.co.kr) 무단전재&배포 금지]

  • 작성자 : 정세영 기자 press@jtn.co.kr
  • 기사입력 : 2023-05-17 11:48

추천 기사

대화
[TV/방송] 디즈니+ '한강', 남태우 캐스..
[TV/방송] 웨이브 오리지널 '악인취재기'..
스폰서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