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STAR > TV/방송

[TV/방송] 영화 '악마들', 장동윤-오대환 몸이 바뀐 기구한 운명!

웰메이드 바디체인지 액션 스릴러




[JTN뉴스 박선후 기자] 트렌디한 티저 예고편을 공개하며 예비 관객들에게 눈도장을 찍은 '악마들'이 보도스틸 15종을 공개했다.


'악마들'은 검거의 순간 서로의 몸이 바뀐 희대의 살인마 ‘진혁’과 형사 ‘재환’, 둘의 대결을 그린 바디체인지 액션 스릴러. ㈜콘텐츠지 제작, 바디체인지 소재와 스릴러 장르의 획기적인 접목으로 화제를 모은 영화 '악마들'이 보도스틸 15종을 공개했다.


공개된 보도스틸은 살인마 진혁(장동윤)과 형사 재환(오대환)의 끈질긴 악연을 감각적인 감성으로 담았다. 특히 기존 스릴러에서 볼 수 없는 다채로운 색의 사용과 틀에 얽매이지 않는 자유로운 연출에서 '악마들'만의 트렌디한 감각이 돋보인다. 또한 살인마와 형사로 만나 몸이 바뀌게 된 두 사람의 기구한 운명과 그를 둘러싼 팀장(최귀화), 민성(장재호) 등 주변 인물들의 모습을 엿볼 수 있는 장면들이 포착되어 관심을 끈다. 잔혹한 살인 과정부터 숨막히는 추격전, 긴장감을 조성하는 사건 현장 등 다양한 순간들이 서늘한 분위기를 조성함과 동시에 진혁과 재환 사이에 무슨 일이 생겼는지에 대한 호기심을 자극한다. 


이처럼 보도스틸 공개를 통해 강한 인상을 남긴 '악마들'은 '통증''이웃사람''더폰''변신''늑대사냥' 등 다양한 장르의 작품으로 흥행에 성공한 ㈜콘텐츠지에서 제작하여 더욱 기대를 모은다. 더불어 로맨스나 코미디에서 주로 쓰이던 바디체인지라는 장치를 액션 스릴러 장르에 도입해 새로운 감각의 스릴을 보여줄 예정. 이와 동시에 어떻게 몸이 바뀌게 되었는지에 대한 궁금증을 불러일으킨다. 탄탄한 내공을 자랑하는 제작사와 기발한 장르, 소재의 만남으로 탄생한 '악마들'이 다가오는 여름 스릴러 마니아들의 취향을 저격할 예정이다.


보도스틸 15종을 공개하며 예비 관객들의 궁금증을 증폭시킨 '악마들'은 오는 7월 5일 극장에서 만날 수 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jtnpress@naver.com


즐거운 문화생활 JTN 미디어(주) / 연예·문화 전문 뉴스 JTN 뉴스


[ⓒ 1+α 문화미디어 JTN NEWS(www.jtn.co.kr) 무단전재&배포 금지]

  • 작성자 : 박선후 객원기자 jtn@jtn.co.kr
  • 기사입력 : 2023-06-05 16:26

추천 기사

대화
[TV/방송] 디즈니+ '한강', 남태우 캐스..
[TV/방송] 웨이브 오리지널 '악인취재기'..
스폰서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