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STAR > TV/방송

[TV/방송] '라디오스타' 백지영, 방시혁 '총 맞은 것처럼’ 이후 방탄소년단 나왔다!

‘BTS 전신 같은 느낌?’ 웃음!




[JTN뉴스 윤하나 기자] ‘라디오스타’에 출연한 가수 백지영이 방시혁(하이브 이사회 의장)이 작사, 작곡한 노래 ‘총 맞은 것처럼’의 탄생비화를 공개한다. 또 ‘총 맞은 것처럼’이 나온 뒤 방탄소년단이 나왔다는 사실에 ‘BTS의 전신 같은 느낌’이라며 MC들이 추임새를 넣자 이에 맞장구를 쳐 웃음을 자아냈다.


오늘 20일 수요일 밤 방송되는 MBC ‘라디오스타’ 측은 ‘백지영, BTS 제작자 방시혁의 뮤즈였다?!’라는 제목의 선공개 영상을 공개해 관심을 집중시켰다.


백지영은 방시혁의 뮤즈로 ‘총 맞은 것처럼’과 ‘내 귀에 캔디’를 함께 작업했던 얘기를 꺼내게 됐다. 그는 곡을 받기 위해 직접 방시혁에게 의뢰를 했다고 공개하면서 멋지게 작별(?)한 뒷이야기도 공개했다.


백지영은 방시혁이 자신의 앨범 작업을 거절하면서 ‘어떤 프로젝트에 올인하고 있다’고 밝혀 멋지게 서로 이별을 할 수 있었다고 밝혔다. 이어 “얼마 뒤 방탄소년단이 나왔다”라는 백지영의 말에 MC 유세윤은 “’총 맞은 것처럼’이 방탄의 전신 같은 느낌”이라고 말을 꺼냈다. 이에 백지영은 “왜 방탄일까 그 생각을 하긴 했거든요”라고 웃었다.


‘총 맞은 것처럼’과 방탄소년단의 ‘방탄’을 연관 지어 웃음이 만발한 분위기 속에서 MC 김구라는 “방탄소년단과 방시혁이 너무 잘 돼서 ‘그때 좀 들이댈 걸’ 하는 (마음이 들지 않냐)”고 덧붙여 모두를 폭소케 했다.


오늘 20일 수요일 밤 방송되는 ‘라디오스타’에는 백지영을 비롯해 임원희, 정석용, 미미가 출연하는 ‘오 마이 케미~ 살짝 통했어’ 특집으로 꾸며진다. 또한 신입 MC로 개그우먼 장도연이 함께해 웃음 케미가 폭주할 예정이어서 큰 기대를 모은다.


‘라디오스타’는 MC들이 어디로 튈지 모르는 촌철살인의 입담으로 게스트들을 무장해제시켜 진짜 이야기를 끄집어내는 독보적 토크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jtnpress@naver.com


즐거운 문화생활 JTN 미디어(주) / 연예·문화 전문 뉴스 JTN 뉴스


[ⓒ 1+α 문화미디어 JTN NEWS(www.jtn.co.kr) 무단전재&배포 금지]

  • 작성자 : 윤하나 기자 press@jtn.co.kr
  • 기사입력 : 2023-09-20 19:55

추천 기사

대화
[TV/방송] 디즈니+ '한강', 남태우 캐스..
[TV/방송] 웨이브 오리지널 '악인취재기'..
스폰서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