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STAR > TV/방송

[TV/방송] 이븐, ’UGLY’→‘Festa’ 하이라이트 메들리 공개

작사 작곡으로 능력치 만렙! 진일보한 음악적 역량 예고




[JTN뉴스 정세영 기자] 보이 그룹 이븐(EVNNE)이 두 번째 미니 앨범 ‘Un: SEEN’ 전곡 미리 듣기로 컴백 기대감을 고조시켰다.


이븐(EVNNE)은 공식 유튜브 및 SNS를 통해 두 번째 미니 앨범 ‘Un: SEEN’ 하이라이트 메들리 영상을 공개했다. 이번 영상을 통해 전곡에 수록된 노래들과 분위기를 미리 엿볼 수 있다는 점에서 오픈되자마자 팬들의 폭발적인 호응이 터져나왔다.


공개된 하이라이트 메들리 영상에서 이븐(EVNNE)은 이번 앨범에서 선보인 콘셉트 포토 비하인드 촬영 모습도 함께 선보였다. 카리스마 넘치는 포즈들을 배경으로 컴백 타이틀곡 ‘UGLY’부터 ‘SYRUP’, ‘K.O. (Keep On)’, ‘Chase’, ‘Festa’까지 새 앨범 트랙 전곡의 음원 일부가 베일을 벗었다.


가장 먼저 공개된 컴백 타이틀곡 ‘UGLY’는 강렬한 비트가 돋보이는 테크 하우스와 그루비한 알앤비 요소가 가미된 곡으로, 자유분방한 악동의 이미지를 극대화시켰다. ‘UGLY’라는 가사로 유쾌하면서도 거침없는 분위기를 드러내 리스너들의 귀를 사로잡을 예정이다.


수록곡 ‘SYRUP’은 중독성 있는 신스 사운드와 신나는 챈팅이 어우러져 곡의 독특한 매력을 더한다. 한 번 맛보면 멈출 수 없는 ‘시럽’처럼 이븐(EVNNE)의 매력에 끝없이 빠져들게 될 것이라는 자신감을 들려준다. 이어지는 트랙 ‘K.O. (Keep On)’에서는 좌절하지 않고(Knockout) 한계를 이겨내 계속해서 나아가겠다는(Keep On) 앞으로의 포부와 열정을 담아냈다.


‘Chase’는 유니크한 사운드의 베이스 루프와 레이백된 드럼 그루브가 조화로운 곡이며, 마지막 트랙 ‘Festa’는 후렴구에 반전되는 비트와 가스펠적인 코드 패턴이 인상적인 신스팝으로 사랑할 때 느끼는 불꽃 튀는 마음을 ‘축제’에 비유했다.


특히 이번 앨범은 멤버들의 적극적인 참여로 팀 컬러의 완성도를 정교하게 높였다. 2번 트랙 ‘SYRUP’에서는 멤버 케이타, 지윤서, 이정현이 작사를 ‘Chase’에서는 유승언과 케이타가 작사에 힘을 보탰다. 마지막 트랙 ‘Festa’에서는 케이타가 작사 및 작곡에 공동으로 참여해 이븐(EVNNE)만의 음악 세계를 탄탄하게 구축했다.


여기에 이븐(EVNNE)은 때로는 카리스마 넘치는 음색으로 때로는 파워풀한 보컬과 랩 라인으로 곡의 다채로운 분위기를 살려 진일보한 음악적 역량과 7인의 색다른 케미스트리를 예고하고 있다. 이에 두 번째 미니 앨범 ‘Un: SEEN’에서 만나볼 완곡에서는 어떠한 기대감을 선사할지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한편, 이븐(EVNNE)은 오는 1월 22일 오후 6시 각종 온오프라인을 통해 두 번째 미니 앨범 ‘Un: SEEN’을 공개한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jtnpress@naver.com


즐거운 문화생활 JTN 미디어(주) / 연예·문화 전문 뉴스 JTN 뉴스


[ⓒ 1+α 문화미디어 JTN NEWS(www.jtn.co.kr) 무단전재&배포 금지]

  • 작성자 : 정세영 기자 press@jtn.co.kr
  • 기사입력 : 2024-01-20 09:54

추천 기사

대화
[TV/방송] 코미디 드라마 '리뷰왕 장봉기'..
[TV/방송] '나 혼자 산다' 코드 쿤스트, ..
스폰서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