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LTURE > 공연

[공연] 뮤지컬 '더 쇼! 신라하다', 제작발표회 성료

신라 문화와 지역 발전을 위한 의미 깊은 제작 의도 전하다




[JTN뉴스 윤보라 기자] 경북문화관광공사가 주최하는 ‘2023 신라문화기반 창작뮤지컬 지원사업’ 선정작 뮤지컬 '더 쇼! 신라하다'의 제작 발표회가 지난 19일 일지아트홀에서 성황리에 진행되었다.


뮤지컬 '더 쇼! 신라하다'는 현대의 댄스팀 ‘홀스’의 리더 처영이 통일 신라 시대를 오가며 벌어지는 타임슬립 드라마로, 찬란한 신라의 과거와 역동적인 현대를 모두 담아 관객으로 하여금 역동적인 몰입감을 선사한다.


특히 '더 쇼! 신라하다'는 화랑의 무술과 현대의 댄스, 전통 음악과 현대 K-POP의 완벽한 콜라보레이션으로 이날 공개된 시연만으로도 남녀노소/내,외국인 모두가 쉽게 즐길 수 있는 새로운 웰메이드 창작 콘텐츠의 탄생이라는 평을 받고 있다.


이번 제작 발표회에서는 '더 쇼! 신라하다'의 넘버 4곡이 최초 시연되어 화제를 모았다.


실제 K-POP무대를 방불케 하는 힙합&스트릿 댄스를 선보인 첫 번째 ‘인트로’ 무대에는 김처영 역의 배우 세용과 채린 역의 낸시가 참여해 앙상블과 역동적이고 완벽한 합을 보였다. 밀본 역의 배우 남경주와 김동완은 각각 밀본의 솔로곡인 ‘마음을 싣는 일’과 ‘다른 길을 걷는 사람들’을 통해 작품의 주제를 관통하는 깊은 울림과 밀본이라는 캐릭터가 가진 유쾌함과 익살스러움을 정반대의 매력으로 그려내며 관록의 힘을 보였다. 


배우 세용은 ‘인트로’ 무대에 이어 처영의 메인 넘버인 ‘춤을 출 때’를 선보이며 댄스 크루 ‘홀스’ 리더로서의 책임감과 고충, 춤을 향한 열정을 모두 표현해 완벽히 처용으로 분했다는 평을 받았다.


이어진 간담회에는 경북문화관광공사 김성조 사장, 이철우 프로듀서, 박신애 작곡가, 채현원 안무가, 예술감독 남경주, 배우 김동완, 세용(마이네임), 린지, 낸시가 참석해 작품과 캐릭터에 대한 다양한 의견과 포부를 피력했다.


김성조 경북문화관광공사 사장은 “‘2023 신라문화기반 창작뮤지컬 지원사업’ 선정작인 뮤지컬 '더 쇼! 신라하다'가 문화 예술의 지역 균형 발전을 이룩하는 시발점이 되길 바라며, 작품의 성공을 위해 총력을 다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작품을 총괄하는 이철우 프로듀서는 “본 작품을 통해 경주 뿐 아니라 서울, 부산, 울산, 대구, 포항 등 전국적인 관객 유치를 이룩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는 의지를 표명했다. 밀본 역으로 작품에 출연함과 동시에 예술감독을 맡고 있는 배우 남경주는 “요즘 현실에서 가장 필요한 이야기를 작품을 통해 즐겁게 풀어보려 노력했다. 


아름다운 영상미, 완성도 높은 음악, 다양한 댄스 퍼포먼스와 함께 펼쳐질 흥미진진한 스토리를 기대해달라.”는 말을 전했다.


과거 신라와 현대를 넘나드는 탄탄한 스토리에 신라 시대의 전통적인 멋과 현대의 트렌디하고 힙한 문화를 조화롭게 엮어낸 수작이란 평을 받으며, 기존 경주가 가진 조용하고 단정한 천년고도의 아름다운 역사 도시 이미지를 넘어 찬란한 상상력과 역동성을 지닌 글로벌 문화 예술 도시로 도약하는 시작점이 될 콘텐츠로 기대를 모으고 있는 뮤지컬 '더 쇼! 신라하다'는 과거와 미래를 넘나들며 갈등을 타파하고 조화를 이루는 극의 메시지처럼 무대와 관객이 함께 호흡하며 극을 통해 하나되는 또 다른 조화를 추구한다. 


기존의 정형화된 뮤지컬 음악 구성을 벗어나 남녀노소/국내,외를 넘나드는 모든 관객이 장벽없이 즐길 수 있는 대중성을 기반으로, 신라 시대를 상징하는 전통음악과 현대를 상징하는 힙합, EDM 등 다양한 장르를 결합한 음악과 아크로바틱으로 표현되는 화랑의 무술과 신라 시대의 멋을 온전히 선보일 전통무용, 현대의 트렌디한 힙합 문화를 상징하는 팝&스트릿 댄스 등 관객으로 하여금 신라와 현대를 실제로 오가는 듯한 역동적인 몰입감을 선사할 만반의 준비를 완료했다.


이에 더해 3면이 LED로 구성된 화려한 영상 무대는 극에 맞추어 이동하는 LED를 통해 실제 신라에 온 듯한 시각적 완성도를 높이고 장면의 입체감을 더한다. 무대와 객석 간의 정서적 거리를 단축시키고 생동감을 유지하기 위해 객석 범주까지 확장 설치된 프로젝션 맵핑은 LED 화면과 더불어 관객의 몰입도를 한층 더 배가시킨다.


이처럼 관객의 자발적 참여와 몰입을 높일 수 있는 퍼포먼스 연출을 극 전반에 포진시켜 끊임없는 생동감과 지금까지 느껴보지 못한 새로운 즐거움을 관객에게 선사할 예정이다.


19일 진행된 제작발표회를 통해 새로운 웰메이드 창작 콘텐츠 탄생을 입증한 뮤지컬 '더 쇼! 신라하다'는 수식어가 필요 없는 배우 군단과 이름만으로 신뢰를 안겨주는 국내 최고의 창작진이 총 집합해 더욱 화제를 모으고 있다. 배우 남경주, 김동완, 세용(마이네임), 유권, 린지, 낸시, 박소현 등 뮤지컬 배우부터 글로벌 케이팝 스타, 신인 유망주를 넘나드는 실력파 배우들이 대거 출연해 신라시대와 현대를 오가는 활약을 선보이기 위해 연습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이름만으로 신뢰를 안겨주는 국내 최고의 창작진의 대거 참여 역시 또 다른 화제를 모은다. 프로듀서 이철우, 예술감독 남경주, 연출 박준영, 극작 배시현, 작곡 박신애, 안무 채현원, 의상 한승수, 무대 이은경, 조명 이우형, 영상 박준, 음향 권도경, 소품 조윤형, 분장 강지연, 탭 트레이너 장광석, 제작감독 이승진 등 그야말로 내로라 하는 국내 최고의 창작진이 뮤지컬 '더 쇼! 신라하다'에서 완벽한 시너지를 선보이며 작품의 완성도를 높이고 있다.


신라의 찬란한 문화를 알리고 지역 예술 문화 발전을 이룩하고자 하는 뜻 깊은 제작의도를 가진 뮤지컬 '더 쇼! 신라하다'는 지난 19일 성황리에 제작발표회를 마치고 오는 10월 21일부터 시작되는 경주엑스포대공원 문화센터 문무홀에서의 본 공연을 준비하고 있다. 




윤보라 기자 borano1@hanmail.net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jtnpress@naver.com


즐거운 문화생활 JTN 미디어(주) / 연예·문화 전문 뉴스 JTN 뉴스


[ⓒ 1+α 문화미디어 JTN NEWS(www.jtn.co.kr) 무단전재&배포 금지]

  • 작성자 : 윤보라 기자 press@jtn.co.kr
  • 기사입력 : 2023-09-28 16:08

추천 기사

대화
[공연] 뮤지컬 '레베카', 완벽을 넘어..
[공연] 뮤지컬 '더 쇼! 신라하다', 제..
스폰서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