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FE STYLE > 문화계소식

[문화계소식] 수원시립교향악단, 목관 파트 마스터 클래스 개최

수원시 미래 클래식 연주자들에게 무료 교육




[JTN뉴스 윤보라 기자] 수원시립교향악단(이하 수원시향)은 수원지역에서 예술교육 지원을 필요로 하는 음악 꿈나무들에게 도움이 되고 지역 문화 예술교육 활성화에 기여하고자 목관파트 수석·차석 단원들과 함께 마스터 클래스를 개최한다. 


1월 31일까지 마스터 클래스에 참여할 학생들을 모집하며 2월 27일부터 28일까지 수원SK아트리움 내 수원시향 연습실에서 개최되는 이번 마스터 클래스는 무대 위에서 만났던 연주자들에게 직접 연주기법과 곡에 대한 해석, 연습 방법 등 생생한 가르침을 받을 수 있는 특별한 기회가 될 것이다.  


마스터 클래스란 일종의 공개 수업으로 전문 연주자가 재능 있는 학생을 다른 학생들 앞에서 자신만의 티칭 방법으로 직접 가르치며 연주 방법과 음악에 대해 다각도로 접근할 수 있도록 도움을 주는 수업 방식이다. 지난해에 바이올린 파트를 처음으로 시작된 수원시향 마스터 클래스는 올해엔 2회에 걸쳐 진행 할 예정이며 이번 2월 마스터 클래스는 목관파트로 플루트와 오보에, 클라리넷, 바순 수업이 진행된다.


수원시에 거주하고 있거나 수원지역 내 학교를 다니고 있는 만 7세 이상 만 18세 이하 음악전공자는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마스터 클래스에 참여 하고자 하는 학생은 신청서와 함께 마스터 클래스에서 수업 받고 싶은 곡의 연주 동영상을 촬영 해 링크를 메일로 함께 접수하면 된다. 동영상 심사 후 전도유망한 학생들을 선별한 뒤, 각 파트 수석·차석 단원들과 매칭하여 수업 일정을 최종 확정할 예정이다.  


관련하여 수원시향 관계자는 “좋은 공연을 만들고자 끊임없이 연구하는 수원시향 단원들의 경험과 고민을 다음 세대 연주자들에게 자연스레 전할 수 있고, 참여하는 학생들의 실질적인 연주력 향상과 발전에 보탬이 될 수 있도록 준비하고 있다. 음악을 사랑하는 시민들의 많은 참여와 관심을 바란다”고 전했다.


지원과 참여, 모두 무료로 진행되는 이번 마스터 클래스 수업은 2월 27일과 28일, 양일에 걸쳐 진행되며 참관하고자 하는 시민들은 2월 21일부터 수원시립예술단 홈페이지(www.artsuwon.or.kr)와 전화(031-250-5362~5)를 통해 할 수 있다.




윤보라 기자 borano1@hanmail.net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jtnpress@naver.com


즐거운 문화생활 JTN 미디어(주) / 연예·문화 전문 뉴스 JTN 뉴스


[ⓒ 1+α 문화미디어 JTN NEWS(www.jtn.co.kr) 무단전재&배포 금지]

  • 작성자 : 윤보라 기자 press@jtn.co.kr
  • 기사입력 : 2024-01-28 20:15

추천 기사

대화
[문화계소식] 대한적십자사, 바른기업 서울 1,000호 ..
[문화계소식] OTT 공유 플랫폼 에브리뷰, 2024년 신..
스폰서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