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FE STYLE > 문화이야기

[문화이야기] 쪽방촌 주민들을 위한 한여름의 산타클로스

적십자, 쪽방촌 주민 500여 명에 여름나기 물품 전달




[JTN뉴스 온라인뉴스팀] 7월 10일, 대한적십자사 봉사회 영등포지구협의회(회장 홍인식)가 쪽방촌 주민 500여 명에게 여름나기 물품을 전달했다.


영등포지구 적십자 봉사원들은 매년 여름 쪽방촌 주민들을 위해 시원한 수박화채와 여름나기 물품을 전달해왔다. 그러나 올해는 코로나19로 인해 여름나기 물품 전달만 진행했다.


영등포구청의 지원으로 이루어진 이번 봉사활동에서 대한적십자사 영등포지구협의회 봉사원 20명은 쪽방촌 주민 500여 명의 여름나기를 위해 방충제, 라면, 생수 등으로 구성된 여름 선물을 전달했다.


홍인식 대한적십자사 봉사회 영등포지구협의회 회장은 “우리 영등포구에는 쪽방에서 정말 힘들게 지내시는 주민들이 많이 계시다. 이번 여름은 특히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호소하시는 분들이 많다.”며, “작년처럼 수박화채를 나누어드리지는 못하지만 이번 행사를 통해 쪽방촌 주민들이 건강하게 여름을 보내시기 바란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대한적십자사는 ‘희망풍차 프로그램’을 통해 4대 취약계층(홀몸어르신, 아동‧청소년 가정, 이주민 가정, 기타 위기가정)을 대상으로 각 가정별로 생계‧주거‧의료‧교육 등 맞춤형 통합 서비스를 지원하고 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jtnpress@daum.net


즐거운 문화생활 JTN 미디어(주) / 연예·문화 전문 뉴스 JTN 뉴스


[ⓒ 1+α 문화미디어 JTN NEWS(www.jtn.co.kr) 무단전재&배포 금지]

  • 작성자 : 관리자 기자 press@jtn.co.kr
  • 기사입력 : 2020-07-13 19:06

추천 기사

대화
[문화이야기] 제17회 딜라이브 케이블TV기 초등학교 ..
[문화이야기] 리원피부과의원, 적십자 ‘씀씀이가 바..
스폰서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