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FE STYLE > 문화이야기

[문화이야기] 공덕연세이비인후과 대한적십자사 씀씀이가 바른병원 동참

국내 위기가정 아동·청소년에 긴급한 지원을 전달하는 나눔 캠페인 가입




[JTN뉴스 온라인뉴스팀] 대한적십자사 서울특별시지사(회장 권영규)는 공덕연세이비인후과(원장 백승학)과 함께 씀씀이가 바른병원 캠페인을 실시한다고 6일 밝혔다.


대한적십자사의 ‘씀씀이가 바른병원’ 캠페인은 주위 이웃들을 위한 정기적인 나눔활동을 실천하는 병·의원에 붙여주는 명칭으로, 후원금은 위기가정 긴급지원 및 취약계층 복지 증진 활동에 사용된다.


서울 마포구에 위치한 공덕연세이비인후과는 대한적십자사 씀씀이가 바른병원으로 지역사회 위기가정 아동·청소년에 필요한 지원을 정기적으로 전달한다.


백승학 공덕연세이비인후과 원장은 “크기와 종류에 상관없이 도움이 필요한 곳에 함께한다면 무엇이든지 나눔이 될 수 있다고 생각한다”며, “의사이자 아버지로서 행복한 가정이 아이들에게 얼마나 필요한지 잘 알고 있다” 가정의 안녕이 사회의 행복이 될 텐데, 특히 위기가정 아이들을 위해 작은 정성을 보탤 수 있어 기쁘다”고 말했다.


덧붙여 백승학 원장은 추후 기회가 된다면 의료접근성이 저하된 의료사각지대 소외계층을 위한 의료봉사에도 동참하고 싶다고 전했다.


한편, 씀씀이가 바른병원캠페인에 동참을 희망하는 병·의원은 대한적십자사 서울특별시지사를 통해 자세한 상담을 진행할 수 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jtnpress@naver.com


즐거운 문화생활 JTN 미디어(주) / 연예·문화 전문 뉴스 JTN 뉴스


[ⓒ 1+α 문화미디어 JTN NEWS(www.jtn.co.kr) 무단전재&배포 금지]

  • 작성자 : 관리자 기자 press@jtn.co.kr
  • 기사입력 : 2024-02-06 23:04

추천 기사

대화
[문화이야기] 고려아연과 함께하는 대한적십자사 사..
[문화이야기] 대한적십자사 서울지사, 서울경찰청과 ..
스폰서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