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STAR > TV/방송

[TV/방송] '나 혼자 산다' 이찬혁, '붕어빵' 엄마와 연남동 데이트 현장!

어깨-허리 손 '착붙' 다정함 한도 초과 모자(母子) 포착




[JTN뉴스 박선후 기자] MBC ‘나 혼자 산다’ 악뮤 이찬혁이 엄마와 연남동 데이트에 나선다. 마치 연인처럼 서로의 어깨와 허리를 감싸며 다정하게 데이트를 즐기는 ‘붕어빵’ 모자(母子)의 모습이 포착돼 시선을 사로잡는다.


오는 29일 밤 11시 10분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연출 허항 강지희 박수빈)에서는 엄마와 데이트를 즐기는 이찬혁의 다정한 아들 모먼트가 공개된다.


이찬혁은 “오늘은 아버지의 여자(?)이자 마이 마더인 어머니 주 사모님과 연남동에서 오붓하게 데이트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찬혁과 엄마는 똑 닮은 비주얼로 시선을 모은다. 두 사람은 더운 여름에도 착 달라붙은 모습. 스킨십이 자연스러운 모자의 투 샷은 놀라움을 안긴다.


이찬혁은 엄마의 유일한 취미가 ‘다꾸(다이어리 꾸미기)’라며 엄마를 더 기쁘게 만들기 위해 다꾸 숍을 함께 구경한다. 친동생이자 악뮤 멤버인 이수현을 닮은 굿즈(?)를 발견한 이찬혁과 엄마는 “얘 봐라?”라며 장난스럽게 대화한다.


주접 멘트로 가득한 스티커를 구경하던 중 “우리 집엔 얼굴 천재가 없잖아”라는 엄마의 조곤조곤한 팩트 폭격에 말을 잇지 못하고 애써 미소를 짓는 이찬혁의 모습이 웃음을 유발한다. 그런가 하면 이찬혁은 엄마가 직접 고른 스티커와 마스킹 테이프 등 ‘다꾸’ 용품을 모두 계산하며 효도 플렉스(FLEX)로 찐 감동을 선사한다.


이어 이찬혁은 엄마에게 자신의 취미인 ‘탱고’ 영업에 나선다고. 그가 “아빠가 엄마 춤추는 걸로 반했다고..”라며 말문을 열자 이찬혁의 엄마는 깜짝 놀라며, 숨겨진 진짜 러브 스토리를 풀어 놓는다고 해 궁금증을 더한다.


또한 이찬혁은 엄마와 함께 캐리커처 그림의 주인공이 된다. 그림을 그리는 작가 앞에서 나란히 앉아 어색하게 미소를 짓는 귀여운 모습이 눈길을 끈다. 많이 닮았다는 작가의 말에 이찬혁의 엄마는 “내가 낳았어요!”라며 아들 자랑을 펼치기도. ‘붕어빵’처럼 미소가 닮은 모자(母子)의 캐리커처는 어떻게 완성됐을지 기대가 모인다.


엄마와의 데이트에서 한도 초과의 다정함을 뽐낸 이찬혁의 모습은 오는 29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되는 ‘나 혼자 산다’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jtnpress@naver.com


즐거운 문화생활 JTN 미디어(주) / 연예·문화 전문 뉴스 JTN 뉴스


[ⓒ 1+α 문화미디어 JTN NEWS(www.jtn.co.kr) 무단전재&배포 금지]

  • 작성자 : 박선후 객원기자 jtn@jtn.co.kr
  • 기사입력 : 2023-09-28 14:59

추천 기사

대화
[TV/방송] 디즈니+ '한강', 남태우 캐스..
[TV/방송] 웨이브 오리지널 '악인취재기'..
스폰서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