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FE STYLE > 문화이야기

[문화이야기] 쿨사인, 환경부 완속 전기차충전기 보조사업자 선정

전기차 충전 인프라 조성시 보조금을 지원하는 사업




[JTN뉴스 온라인뉴스팀] 전기차 충전 하드웨어 및 플랫폼 전문기업 쿨사인은 환경부로부터 전기자동차 완속 충전시설 보조사업 수행기관으로 선정되었다고 발표했다.

 

이 보조사업은 올해 정부지원 예산 약 4천억원 규모로 환경부에서 수행기관에게 전기차 충전 인프라 조성시 보조금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쿨사인은 전기차 충전사업자(CPO사업자)에게 전기차 충전기 H/W부터 CSMS(Charging Station Management System), 모바일 앱, 클라우드 서비스까지 최적의 토탈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쿨사인은 6일부터 진행되는 ‘2024 EV트렌드코리아' 전시회에 참가하여 ▲PLC모뎀 탑재 전기차충전기 ▲열화상 및 RGB듀얼 카메라를 이용한 화재 감지 전기차충전기 ▲위험 감지시 자동 전력 차단시스템 ▲고효율 분산 전력 공급 충전시스템 ▲급속, 초급속 전기차충전기를 선보이고 있다.

 

쿨사인 조문석 대표는 “환경부 완속 충전시설 보조사업자 선정 및 2024 EV트렌드코리아 전시회 참여를 통해 ‘쿨차지(KoolCharge)’의 혁신적인 기술력과 차별화된 제품 경쟁력을 시장에 알리고, 한국의 EV산업을 선도하는 제품 및 솔루션을 지속 출시할 것”이라고 말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jtnpress@naver.com


즐거운 문화생활 JTN 미디어(주) / 연예·문화 전문 뉴스 JTN 뉴스


[ⓒ 1+α 문화미디어 JTN NEWS(www.jtn.co.kr) 무단전재&배포 금지]

  • 작성자 : 관리자 기자 press@jtn.co.kr
  • 기사입력 : 2024-03-07 13:34

추천 기사

대화
[문화이야기] 배우 오연서, 10년째 대한적십자사에 ..
[문화이야기] 대한적십자사 서울지사 북부봉사관, 연..
스폰서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