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FE STYLE > 문화이야기

[문화이야기] 대한적십자사 서울지사, 서울역 인근 쪽방촌 건물 화재 현장에 긴급구호물자 전달

야간 대피 주민 지원을 위한 긴급구호세트 급파




[JTN뉴스 온라인뉴스팀] 대한적십자사 서울특별시지사(회장 권영규)가 서울역 인근 쪽방촌 건물 화재 현장에 긴급구호세트를 전달했다.


21일 소방 당국에 따르면 전날 오후 5시 22분경 서울 중구 후암로의 위치한 한 건물에서 불이 나 1시간여만에 꺼지고 인명과 재산피해가 발생했다.


적십자사 서울지사는 지난 20일 상황인지 후 즉각 자체 긴급대응팀을 구성하고 일시적으로 대피한 주민들을 지원하기 위해 긴급구호세트 20개를 급파했다.


이번 대한적십자사 긴급구호세트는 담요와 운동복을 비롯해 수건·칫솔·내의·양말 등 생활용품이 포함돼 있으며, LG그룹의 후원으로 마련됐다.


적십자사 서울지사는 행정기관과의 협력으로 이재민 구호활동과 구호 대응인력 지원을 위해 대비하며, 필요시 전문 재난심리회복지원을 추진할 예정이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jtnpress@naver.com


즐거운 문화생활 JTN 미디어(주) / 연예·문화 전문 뉴스 JTN 뉴스


[ⓒ 1+α 문화미디어 JTN NEWS(www.jtn.co.kr) 무단전재&배포 금지]

  • 작성자 : 관리자 기자 press@jtn.co.kr
  • 기사입력 : 2024-03-21 11:43

추천 기사

대화
[문화이야기] 리센느-4x4 STUDIO, RCY청소년적십자 ..
[문화이야기] 재단법인 상옥재단, 대한적십자사 바른..
스폰서 링크